0412 슈주판 공지

조회 수 81744 추천 수 0 2013.04.12 03:09:55


안녕하세요

언제나 여러분을 관음하는 관음종자 고나리자입니다.

평소 반말이 나의 아이덴티티였지만 오늘은 진지를 빨아야 해서 존대말을 씁니다. 

뉴비 ㄴㄴ해


사실 다 알겠지만

저는 로그인하는 걸 별로 좋아하지 않아요.

물론 유입 확인같은 걸 할 때는 어쩔 수 없이 로긴하지만

로그인하고 판을 보는 건 정말 안합니다.

왜 하고많은 홈페이지 중에 익명 페이지인 띨판을 들어오는지 알고 있으니까

누군가가 보고 있다는 불안감을 안고 판을 달리게 하기 싫었어요. 

그리고 제가 로그인을 하고 레스를 달거나 의견을 내면 운영자의 의견이 되어버리잖아요.

그래서 늘 띨 1로 섞여있습니다. (사실 오늘도 낮부터 봤음 나는 언제나 보고있음 진짜임)

하지만 말씀드려야 할 것이 있어 이하의 공지를 씁니다.



요즘 유입종자가 있다는 이야기를 되게 많이 들은 것 같아요.

그런데 사실 유입을 분석해보면 그다지 많지 않아요. 판 페이지로 들어오거나 돌판에서 들어오는게 대다수고...

오늘만 해도 잡힌 아이피 중에 단 하나도 뉴비는 없었어요. 최소 6개월 이상(이것도 아이피가 중간에 바뀐듯) 띨판에서 놀았던 띨이었고 

NAGA드립과 ..^6..드립과 게을새 드립을 자유자재로 썼습니다... (제 나름의 올드비 구별법임)



제가 이런 식으로 볼 때마다 느끼는 게.... 

우리가 싸우는 게 하늘에서 뚝 떨어진 유입종자 악개들은 아니더라고요.

아니 왜 이렇게 판을 뒤집어놔 정말 유입종자악개인가? 어디서 들어왔나 하면서 살펴보면

방금까지 웬수처럼 보였던 저 유입종자악개(추정)이

음방 같이 들으면서 백화하던 띨이고 새벽에 청승떨던 띨이고 슈주 못놓는다고 울부짖던 띨이고 그래요.

콘서트 좌석 양도하던 띨이고 뉴비 지원해주던 띨이고 움짤 언제껀지 알려주던 띨이고 그렇더라고요. 아 딱히 악개도 아님 존나 고루고루 앓고있음

혁재도 걱정하고 예성이도 걱정하고 희철이 제대날 세고있고 프라미스유 보러가고 심심타파듣고 슈키라듣고 그래요 

그걸 확인하고 나면 기분이 굉장히 이상해집니다. 묘한 기분이 들어요 

존나 저년은 반드시존나 얼라인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나랑같은 호드인 그런느낌이랄지

이 감각을 설명할 수가 없네 


익명이기에 그렇겠지만

우리는 지금 없는 적을 만들어서 싸우고 있는 게 아닐까 생각했습니다.


누구 편을 들어주고 있는 건 아닙니다.

사실 지금 시원하게 전부 차단탕^^)9m하면 저는 진짜 편해요 

아이피 눈빠지게 볼 일도 없고요 이렇게 조마조마 맘졸이며 글 쓸 필요도 없어요.

그런데 이렇게 무차별 차단탕을 먹이면 

다음에는 바로 내가 될 수 있는 거니까 최대한 조심하고 싶은 마음이에요. 


감정적으로 넘어가려는 건 아니고요.

알고 보니 유입종자(+악개)가 아니더라

그 정도만 알려 드리고 싶었던 게 말이 길어졌네요.





그리고 덧붙입니다. 


슈엠만 좋아하는 띨도 있을 수 있고 온리13인 띨도 있을 수 있고 개인팬인 띨도 있겠죠.

한 파이 뚝 나누어서 맘 맞는 사람들끼리만 달리면 편하고 좋겠지만 여기 오는 이유는

띨들이 좋아서 여기 오는 거 아닐까요? 

여기는 다른 팬사이트처럼 조또 직찍을 찍어나르는 것도 아니고 

자료를  챙겨둔데도 아니고 기차가 다니는 것도 아니니까 

오는 이유는 사람뿐이잖아요. 새벽에 같이 찌질거리고 생일때마다 멤버축하해주던 같이 놀던 띨들이요. 


결국은 위에 한 말과 똑같은 말입니다. 

다른 의견을 고집스럽게 낸다고 너 띨이 유입종자가 아니듯, 이쪽도 멤버에게 악감정이 있어서 헐뜯는 게 아니에요.

나에게 거슬리는 의견을 낸다고 해서 그 멤버의 안티가 아니라는 이야기입니다. 

조규현 쌍수했다고 말한다고 해서 규현이 안티가 아니에요 

이건 확실하게 말해줄수 있어요. 그중엔 규현이 최애들도 많고 콘서트 구역 규현이 많이오는데 잡으려고 노력하고 질문 들어오면 장문으로 대답해주고 그래요 

이건 진짜에요 마치 너 띨이 규현이 악개가 아닌것처럼요. 


싸움을 하지 말라고 하는 건 제 월권이에요. 의견을 내지 말라고 하지는 않아요.

'분위기 좀 읽고 조용히하라' 라고 윽박지르고 싶었던 거라면 

저는 차단을 하러 갔을 거에요. 


하지만 전 그러고 싶지 않아요. 너 띨도 나와 같이 달렸던 띨이기 때문이에요 

우린 같은 슈주를 좋아하고 그건 굉장한 행운이라고 생각해요. 그래서 너띨과 같이 달렸으면 좋겠고, 같이 슈주 이야기했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오늘 왜 이렇게 됐는지 같이 생각해봤으면 좋겠어요. 

제가 왜 이렇게 긴 글을 썼는지 조금이라도 이해해주신다면

앞으로 좀 더 즐겁게 판을 달릴 수 있을거에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럼 저는 하나의 띨로 돌아가요. 




댓글 '17'

2013.04.12 03:14:17

으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제 조규현 쌍수함 공지였을때 봐서 ㅋㅋㅋㅋ만 남겨놨었는데 고나리자띨 고마워용 ;ㅅ; 언제나 감사해용!

2013.04.12 03:30:05

고나리자 띨 고마워요.... 

고나리자띨 단어 선택 하나하나가 다 너무 예쁘다ㅜㅜㅜ 내 행동을 되돌아보게 돼ㅠㅠ 난 너무 어린애처럼 굴었던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드네...

또 슈주생각 띨들생각 띨판생각 정말 많이 하고 있다는 게 느껴져ㅠㅠ 시간이 많이 늦었어요 얼른 자요 고나리자띨 늘 고맙고 사랑한다ㅠㅠㅠㅠㅠ

2013.04.12 08:48:32

고나리자띨 항상 고마워 세심하고 따뜻하다 ㅠㅠㅠㅠㅠ

2013.04.12 09:52:32

유입이 아니라 원래부터 있던 띨이라는게 더 공포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이런 일로 공지까지 쎄워야 한다는게 참ㅋ

2013.04.12 15:47:37

고나리자띨 공지 잘 봤고 고나리자가 하고자하는 말이 뭔지 잘 알겠음. 어제 유입종자는 없었다고 생각되고... 근데 과열되서그렇다고 하기에도 좀 아닌것같은 레스가 보여. 평소에도 띨판이 규현박해한다고 여겼던 것 같은 레스들. 나띨이 혼자 뭐라하긴그렇지만 다시한번 검토하고 차단 고려해봐주었으면해.

그럼 근거없는 소리 하지말란건 왜 안하는데? 유독 한명만 얘기하는게 아주 이중잣대
쩔어요 ㅋㅋㅋ 그렇게치면 달라진 애들 한둘이 아님ㅋㅋ
띨 2013.04.11 삭제 댓글

애초에 걘 먼저 말한적이없어 ㅋㅋ 팬들이먼저 놀린거잖아 팬미팅때도 풀려간다는거멤
버가 먼저 언급해서 받아친거고 그걸 근거로 맘놓고 말해도 되는건 아니지 ㅋㅋ 흉아니
면 왜 매번 얼굴얘기 나오면 말하는건데 다른 애들은 정변이고 막내는 수술이냐? ㅋㅋ

띨 2013.04.11 삭제 댓글

유입도 아니니 다 사이좋게 띨띨하면 좋은데 이런 레스남겨서 미안..

2013.04.12 16:39:17

나도 이 경우는 고나리자가 차단 고려해 줬으면 좋겠어. 사이좋게 지내고 이런 거 다 좋지만 이 리레들은 그 범주를 벗어난 거 같아. 

2013.04.12 16:45:31

아냐 의견 고마워! 나도 이런 레스들은 정도를 좀 벗어났다고 생각해(이건 고나리자가 아니라 그냥 띨1로서의 의견이야) 

하지만 나도 하나의 띨이고 너띨도 하나의 띨인만큼 의견을 좀 뭉쳐야 이견이 없을 것 같어

차단을 할 거라면 1. 삼진아웃을 할 것인지 2. 아니면 이번에 바로 할 것인지 3. 기간을 두고 기다려 볼 것인지 

이렇게 또 갈릴 수 있고말이야... 다함께 이야기해보자

2013.04.12 17:13:58

답변 고마워 고나리자띨! 바로 차단은 아니더라도 이번엔 통판처럼 체크라도 해두었으면해. 고나리자띨이 귀찮을 것 같아 미안하지만;ㅅ; 다른 띨들 의견도 들어보고싶다..

2013.04.12 17:23:44

ㄴㄴ안귀찮앙ㅋ괜찬음 울디말어 

다른 띨들의 의견도 부탁해요!!

2013.04.12 17:24:53

조심스럽게 삼진아웃 주장해볼게.. 어차피 고나리자 말 들어보면 띨판은 오는 사람만 왔다가는곳이라는데..이번일로 같이 부둥부둥 울고웃던 띨들이 차단..이라고 생각하니 레스 보고 가슴아팠던 띨 1임에도 좀 그래서ㅠㅠ 어차피 이번 일로 공지화 되면 서로 조심하고 그럴거 같으니까..! 그래도 혹시 모르니까 3진 아웃제에 한표

2013.04.12 17:30:57

나도 삼진아웃이 좋은 것 같아. 같은 띨끼리 너무 마음 아프지만 그띨이 남긴 레스들은 평범한 띨로 달렸었다는 게 충격일 정도로 악성개인팬 특유의 피해의식이 너무 강하게 드러났었거든

여태까지 비슷한 유형의 고나리로 인한 논란이 너무 많았고 계속 이러다간 멀쩡한 다른 띨들까지 지치지 않을까 걱정되고. 실제로 잠시 판을 떴었다는 얘기도 봤었고, 조치가 필요하긴 하다고 생각해

이번 한번만으로 차단하기에는 전에 평범하게 달렸다니 더 기회를 주는 게 좋을 것 같아. 하지만 또다시 같은 사람이 논란을 일으킨다면 어쩔 수 없겠지

2013.04.12 18:27:59

1번이 괜찮을거같다. 단 이번만큼 논란이 심한 경우에만 카운트해서...

2013.04.12 20:31:09

나도 삼진아웃 주장해봐 저 레스는 솔직히 좀 심한거 같아... ㅈ판에서나 느꼈던 충격을 띨판에서까지 느끼게 되다니

2013.04.13 00:51:04

222222 나도. 저레스는 진짜...ㅋ.....

2013.04.12 18:45:08

내일 저녁(6:00)까지 의견 나눠보고 다른 의견이 없으면 삼진아웃제로 확정하도록 할게~

2013.04.13 19:42:20

이견이 없으므로 삼진아웃제로 확정되었습니다. 

2013.04.13 21:12:38

늘 수고가 많아요 고나리자띨! 고마워요ㅠㅠㅠㅠ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종 글 날짜
공지 여기는 성인 오타쿠들이 슈주빠는데임 한가지라도 결격시 니는 나쁜놈 [47] 김앨부 2014-02-07 22:57 by 2011-03-28
» 0412 슈주판 공지 [17] 김앨부 2013-04-13 21:12 by 2013-04-12
공지 띨들아 안녕 이제 우리는 ...... [28] 김앨부 2019-07-20 18:49 by 2013-08-05
172 누구다x3 해도 기록이 말해준다ㅠ 함께 걷는 길이 비록 험난할 지라도 결국 슈퍼주니어 241판 image [392] 2020-07-03 22:03 2017-05-12
171 너 녹화가 언제야 내가 너보다 방송일 빠른거 아냐? 온에어12판 [272] 2017-11-04 21:55 2013-09-10
170 너와 나의 MAGIC MAGIC 슈퍼주니어 240.5판 imagefile [1015] 2017-05-12 16:23 2015-11-18
169 슈퍼주니어판 신전 imagefile [92] 2017-05-09 02:01 2010-12-11
168 WE♡SJ 슈퍼주니어 230판 imagefile [1159] 2015-11-17 10:18 2014-10-17
167 테스트용 리트머스판 [7] 김앨부 2015-11-14 01:00 2015-11-12
166 ☆~4집 랜덤카드 트레이딩 스레~☆ [131] 2014-11-01 23:49 2010-11-06
165 평생가자 슈퍼주니어 229판 image [1001] 2014-10-17 19:10 2014-10-15
164 소리쳐도 들리지 않나요? 슈퍼주니어 228판 image [1000] 2014-10-15 09:00 2014-10-14
163 오늘도 무사히 슈퍼주니어 227판 imagefile [1011] 2014-10-14 13:07 2014-10-08
162 띨들은 판을 갈지 못하는 병에 걸렸지...슈퍼주니어 226판 imagefile [1000] 2014-10-08 11:39 2014-10-01
161 내 소원이자 소망은 사실 슈주 대상이 아니다. 단지 슈주가 여자보는 눈을 갈아엎는 것이다. 슈퍼주니어 225판 imagefile [1055] 2014-10-01 22:36 2014-09-25
160 살다가 지칠 때도 너를 보며 웃었어 언제나 기쁠 때도 니가 먼저 떠올라 stay with me 슈퍼주니어 224판 image [1001] 2014-09-25 14:22 2014-09-22
159 마마시타를 제물로 슈퍼쇼를 소환한다! 슈퍼주니어 223판 imagefile [1000] 2014-09-22 17:02 2014-09-18
158 부장님눈치보며세우는 슈퍼주니어 콘서트판 [33] 김앨부 2014-09-18 14:48 2014-04-01
157 아주 작은게 사랑이었단 걸 알게 해 준 슈퍼주니어 222판 image [1001] 2014-09-18 00:21 2014-09-15
156 나도 있고 우리도 있고 기대해 볼만한 그런 미래 있는 슈퍼주니어 221판 imagemovie [1007] 2014-09-15 21:17 2014-09-07
155 존잘님들 어서오우사 슈주판 연버판★ [85] 2014-09-12 19:07 2012-06-28
154 비상하는 슈퍼주니어 220판 imagemovie [1007] 2014-09-07 23:30 2014-09-01